부모정보공간

부모님들을 위한 가장 유용한 정보만을 담았습니다.
장애자녀를 둔 부모님들에게 정부 정책, 재활관련 정보, 최근 이슈를 유용하게 활용하실 수 있도록 정보를 담은 공간입니다.
서울시, 독거노인.장애인 가정 등 2만 가구 집수리 지원 '행복한 방만들기' 사업 실시... 2만여 가구에 도배.장판.보일러 수리 양재원 | 17/07/11 09:16 | 314
동주민센터 통해 접수... 현장조사 및 상담 통해 맞춤형 집수리 서비스 제공


용산구에 거주하는 유모(여)씨는 남편이 교통사고로 사망하고 1남 1녀와 친정 부모님 집에서 생활하고 있다. 어려운 가정형편에 집이 너무 낡고 벽지가 다 헤졌지만 고칠 엄두를 못내고 있었다. 가까운 주민센터 복지 담당공무원의 추천을 통해 용산 지역자활센터 뚝딱나라 사업단으로부터 도배와 장판 지원을 받았다.

서울시는 지난 5월 23일 "행복한 방만들기 사업을 통해 독거 어르신과 한부모가정, 장애인가정 등어려운 이웃 2만 가구의 도배.장판 교체 및 냉방기기 청소.점검 수리 등 주거 환경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 시작한 '행복한 방만들기' 사업은 시와 자치구, 민간과의 협력을 통해 진행하며 지난해에도 1만 7435가구를 지원했다.

특히 민간봉사단체인 '사랑의 보일러나눔'과 경동나비엔, 귀뚜라미, 롯데기공, 린나이토리아 등 다수의 보일러 제조회사와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전국보일러설비협회에서 2015년 11월부터 지난 3월말까지 저소득층 약 1만 가구의 보일러를 점검.보수하고, 올해도 지속 협력할 예정이다.

김철수 서울이 희망복지지원과장은 "주거여건이 열악한 소회계층에 대해 주변 이웃이나 시민의 적극적인 추천을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관협력을 통해 지속적으로 저소득 주민의 생활안전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 편 열악한 주거환경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제보하거나 도움을 줄 시민 및 단체는 120 다산콜센터나 '희망온돌'홈페이지 또는 인근 자치구, 주민자치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로그인후 댓글을 남길수 있습니다.

로그인 회원가입